배우 류효영, 정우연으로 활동명 변경해

김금수 | 기사입력 2020/10/20 [14:55]

배우 류효영, 정우연으로 활동명 변경해

김금수 | 입력 : 2020/10/20 [14:55]

배우 류효영이 정우연으로 새롭게 시작한다.

 

20일 빅픽처엔터테인먼트 측은 "배우 정우연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빅픽처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정우연과 함께 하게되어 기쁘다"면서 "정우연의 활동에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정우연은 "마음이 잘 맞는 회사를 만나 활동명도 바꾸며 새롭게 시작하게 되어 저에게는 큰 행운인 것 같다"며 "앞으로의 기대가 크고 회사 식구들과 함께 무럭무럭 성장하는 배우가 되겠다"고 전했다.

 

지난 2010년 제80회 춘향선발대회 진을 수상한 정우연은 같은 해 KBS2 드라마 '정글피쉬2'를 통해 배우로 데뷔, MBC '최고의 사랑', KBS2 '학교 2013', JTBC '12년만의 재회 : 달래 된, 장국' tvN '가족의 비밀', MBC '황금주머니', TV 조선 '대군 - 사랑을 그리다' 등을 통해 다채로운 연기를 선보였다.

 

한편 정우연과 전속계약을 체결한 빅픽처엔터테인먼트는 김지훈, 최윤소, 구원, 김바다 등 다양한 매력을 가진 배우들이 소속돼 있다.(사진-빅픽처엔터테인먼트)/김금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이영진, '핸드메이드 러브' 출연 확정…이수혁과 절묘한 관계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