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ㆍ고양에서도 독감백신 맞고 2명 숨진 것으로 드러나 '비상'

배종석 | 기사입력 2020/10/21 [16:13]

광명ㆍ고양에서도 독감백신 맞고 2명 숨진 것으로 드러나 '비상'

배종석 | 입력 : 2020/10/21 [16:13]

위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합니다.(자료 사진) 

 

광명시와 고양시에서도 독감백신을 맞고 2명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해 보건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21일 경기도 보건당국에 따르면 이 날 광명시보건소에서 독감 백신을 접종한 서울시민 1명과 고양시보건소에서 접종한 80대 1명 등 2명이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고 밝혔다.

 

이들의 사망 원인과 독감 백신 접종 간 인과관계는 아직 확인된 바 없지만 역학조사에 나서 사망원인을 정확하게 밝힌다는 계획이다.

 

이번에 광명과 고양시에서 사망사건이 발생함에 따라 그 동안 국내에서 발생한 독감 백신 접종 후 사망한 사례는 인천, 고창, 대전, 제주, 대구에 이어 7명으로 늘었다./배종석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고아라, B컷마저 갓벽…'러블리의 결정체'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