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소방재난본부, 수의계약 통한 금품수수 의혹 팀장 "직위해제"

배종석 | 기사입력 2020/10/29 [18:52]

경기소방재난본부, 수의계약 통한 금품수수 의혹 팀장 "직위해제"

배종석 | 입력 : 2020/10/29 [18:52]

수의계약을 통해 금품수수 의혹을 받는 소방공무원이 직위해제됐다.

 

29일 경기도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지난 27일 구조구급과 A팀장이 '코로나19' 방역 관련 마스크, 보호복 등 물품구매를 진행하면서 계약업체와 유착ㆍ금품수수 의혹을 적발, 업무배제 및 직위해제 조치했다고 밝혔다.

 

이에 도 감사관실은 해당 팀장이 근무한 구조구급과 해당 팀이 올해 업체와 100억 원 상당의 수의계약을 진행한 것을 확인했다. 감사관실은 현재 유착 여부와 금품수수 행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도 관계자는 “결재권자가 수의계약을 임의 조치할 수 없도록 수평적 검토 시스템을 갖추는 등 권한남용을 막도록 제도화하겠다”고 말했다./배종석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고아라, B컷마저 갓벽…'러블리의 결정체'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