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RTㆍ수도권전철 '지제역'→'평택지제역'으로 명칭 바뀐다

최남석 | 기사입력 2020/10/30 [11:49]

SRTㆍ수도권전철 '지제역'→'평택지제역'으로 명칭 바뀐다

최남석 | 입력 : 2020/10/30 [11:49]

 

평택 수서고속철도(SRT)와 수도권 광역전철 ‘지제역’ 명칭이 ‘평택지제역’으로 변경된다.

 

그 동안 지제역은 광역전철 및 수서고속철도(SRT), 수원발KTX(2024년 개통 예정)가 정차하는 수도권 남부 철도교통 거점 역으로 부상하고 있다.

 

그러나 지제역의 인지도가 낮아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불편이 가중되고 있어 인지도 제고와 위상강화의 필요성이 계속해서 대두되고 있었다.

 

이에 시는 2019년 12월 평택시민과 전국 철도이용객을 대상으로 지제역의 인지도 및 역명변경에 대한 의견을 수렴한 결과 역명변경에 대한 긍정적인 답변과 지제역의 인지도 제고가 필요하다는 조사 결과에 따라 지난 2월 국가철도공단에 지제역 명칭 변경을 ‘평택지제역’으로 정식 건의해 최종 가결됐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이번 역명 개정으로 지제역이 시에 위치하는지 몰라 혼선을 겪던 타 지역 철도이용객의 불편이 크게 해소될 것"이라며, "수도권 남부 철도교통 거점 역으로서 위상강화와 발전이 기대 된다"고 말했다.

 

한편, '평택지제역' 명칭은 국토교통부 역명개정 고시를 통해 최종적으로 국민에 알려지게 되며, 한국철도공사(KORAIL), SR 등 관련 기관과 협의해 적극 홍보하고 안내시설 등을 정비해나갈 계획이다./최남석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고아라, B컷마저 갓벽…'러블리의 결정체'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