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소래로ㆍ소래대교 6차로 전면 개통…총연장 880m, 6차선 확장

- 총연장 880m, 폭 4차선을 6차선으로 확장 -

김낙현 | 기사입력 2020/12/02 [16:15]

인천시, 소래로ㆍ소래대교 6차로 전면 개통…총연장 880m, 6차선 확장

- 총연장 880m, 폭 4차선을 6차선으로 확장 -

김낙현 | 입력 : 2020/12/02 [16:15]

 

인천시(시장 박남춘)가 소래ㆍ논현구역 도시개발사업으로 발생되는 교통량 해소와 소래포구 이용자의 교통편의를 위해 시행한 ‘소래로 및 소래대교’가 확장돼 전면 개통됐다.

 

2일 시에 따르면 인천과 시흥을 연결하는 소래로 및 소래대교 확장공사는 총연장 880m, 폭 4차선을 6차선으로 확장하는 공사로 사업비가 약 170억 원이 투입됐다고 밝혔다.

 

이 지역의 교통여건을 개선하기 위해 2017년에 착공했으며, 소래대교 하부 어업장비 보관 컨테이너 정비 및 영동고속도로 확장사업과의 연계 등 많은 우여곡절을 겪은 끝에 관할 경찰서의 적극적인 협조로 올 9월말 부분개통 이후 드디어 전면 개통하게 됐다.

 

그 간 소래포구 주변은 통행량이 많아 차량정체와 그로 인한 소음, 분진 발생으로 주민들이 큰 불편을 호소해 온 지역으로 이번 도로 확장으로 인해 교통소통은 물론 지역주민의 환경개선과 상권발전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지역주민들의 숙원사업인 소래로ㆍ소래대교 확장으로 주말 및 출퇴근 시간대 교통체증이 완화될 것으로 기대되며, 그 간 정상적으로 개통을 위해 협조해 준 소래어촌계 여러분들과 기나긴 공사기간 동안 불편을 감내한 시민들에게 감사를드린다”고 말했다./김낙현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서은아, 빅보스 엔터테인먼트行…이일화·이종혁·안은진과 한솥밥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