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경기교총과 교섭・협의 33개항 합의서 조인식 개최

김금수 | 기사입력 2020/12/28 [16:50]

경기도교육청, 경기교총과 교섭・협의 33개항 합의서 조인식 개최

김금수 | 입력 : 2020/12/28 [16:50]

 

경기도교육청이 28일 경기도교원단체총연합회와 '2020 교섭·협의 33개항에 합의했다.

 

앞서 이재정 교육감과 백정한 경기교총 회장은 지난 9월 21일 본교섭을 시작해 여덟 차례 실무 교섭협의를 거쳐 마련한 합의서에 최종 서명했다.

 

이번 합의 내용은 ▲교원 인사와 임용제도 개선, ▲교원복지와 근무여건 개선, ▲교권과 교원 전문성 신장, ▲교육환경 개선, ▲전문직 교원단체 지원 등 전문과 부칙을 포함해 총 27개조 33개항이다.

 

이에 도교육청은 합의 이행 계획을 마련해 교원이 교육활동에 전념할 수 있도록 교육환경과 인사제도 개선, 교권보호 강화를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특히, 감염병 상황을 비롯해 각종 비상상황에서 학교현장 의견을 반영해 효율적인 대책을 마련하고, 안심전화와 문자발송 서비스 예산을 단위학교 예산에 편성하도록 권장해 교원의 사생활과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이재정 교육감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서 저마다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한 선생님들께 감사하다"며, "학교 현장의 목소리를 담은 이번 합의안을 성실히 이행해 소통과 공감의 경기교육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김금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이봄소리, 이일화-이종혁-전동석-안은진과 "한솥밥!"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