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초 양평ㆍ연천에 '안전체험관' 들어선다

이재성 | 기사입력 2020/12/30 [10:24]

내년초 양평ㆍ연천에 '안전체험관' 들어선다

이재성 | 입력 : 2020/12/30 [10:24]

 

경기도교육청이 양평과 연천에 ‘소규모 안전체험관’ 준공을 준비하고 있다.

 

30일 도교육청에 따르면 도교육청은 초・중・고 학생과 교직원의 안전의식과 위기대처 능력을 키우기 위해 올해 9월 도교육청 안전교육관 개관에 이어 내년에는 도학생교육원 양평학생야영장과 연천학생야영장 안에 소규모 안전체험관을 개관한다고 밝혔다.

 

양평학생야영장과 연천학생야영장 안에 개관하는 안전체험관에서는 수련활동과 연계해 실제와 비슷한 상황을 경험해보고 사고나 재해에 대처하는 방법을 익힐 수 있다.

 

앞서 ‘양평미래안전체험관’은 연면적 615㎡ 지상2층 규모로 이달 준공을 마무리했다. 여기서는 ▲응급조치, ▲도로위기탈출, ▲산악위기탈출, ▲화재위기탈출, ▲협동위기탈출 등의 체험프로그램을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연천학생야영장 안전체험관’은 기존 건물 3층을 개조해 체험 공간을 마련하고, 연면적 198㎡ 지상1층 규모의 화재안전체험관을 새로 건립, 이달 말 준공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이곳에서는 ▲지진, ▲건물붕괴, ▲응급처치, ▲화재, ▲차량급정거, ▲타워체험, ▲로우첼린지 등의 체험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최희숙 도교육청 학교안전기획과장은 “학생들과 교직원이 안전체험교육 참여를 통해 안전의식이 바뀌고, 각종 재난 상황에 스스로 대처하는 능력을 키워 안전한 생활을 습관화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이재성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정혜성, 데뷔 후 첫 뷰티 예능 MC…팔색조 활약 예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