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보육 교직원 '코로나19' 2차 전수검사…4,500여명에 4건 확진

하기수 | 기사입력 2021/02/19 [09:37]

안산시, 보육 교직원 '코로나19' 2차 전수검사…4,500여명에 4건 확진

하기수 | 입력 : 2021/02/19 [09:37]

 

안산시가 보육 교직원에 대해 전수검사를 실시했다.

 

19일 시에 따르면 시는 어린이집 464개소 보육 교직원 4,500여 명에 대해 '코로나19' 전수검사를 실시한 결과 모두 4건의 확진 판정이 나왔다고 밝혔다.

 

이번 전수검사는 지난 해 12월 21일부터 2월 18일까지 2차에 걸쳐 진행됐다. 이를 통해 무증상 확진사례 4건을 조기에 발견해 어린이집 내 확산을 사전에 차단하는데 톡톡한 역할을 했다. 시는 보육공백 최소화를 위해 관내 임시선별진료소 4개소에서 교대로 검사를 실시했다.

 

보육 교직원들은 “선제적으로 전수검사 결과를 학부모 등을 대상으로 공지하며 어린이집에 대한 신뢰를 높이고 나 자신과 어린이집 원아들도 보호할 수 있어 안심이 된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불편함을 감수하고 적극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보육 교직원 모두에게 감사하다”며 “이번 검사를 통해 학부모에게 신뢰받는 안심보육 환경에 한 걸음 더 다가섰으며, 보육시설 및 보육행정에 대한 더 큰 신뢰를 이어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하기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펜트하우스 유진, 화보 속 고혹적인 아우라…'대체불가 화보 장인'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