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의회, "청북폐기물처리시설 허가사항 변경 반대한다"

최남석 | 기사입력 2021/03/11 [12:40]

평택시의회, "청북폐기물처리시설 허가사항 변경 반대한다"

최남석 | 입력 : 2021/03/11 [12:40]

 

평택시의회가 지난 10일 '청북폐기물처리시설 허가사항 변경 반대 성명서'를 발표했다.

 

이 날 의원들은 성명서에서 "청북읍 어연‧한산 산업단지 내 폐기물 소각장 건립 사업을 둘러싼 논란이 수그러들지 않고 있다"며 "시가 제안한 공개 토론회를 환영하고 적극 참여할 것을 약속하며, 산업폐기물 처리량 증설과 의료폐기물 처리를 반대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환경영향평가 결과에 따라 하루 최대 80톤의 산업(일반) 폐기물 처리시설을 허가한 사항으로 처리량 증설 변경을 반대, 의료폐기물 처리시설로의 변경은 경기도 승인 및 한강유역환경청과 변경 협의가 필요한 사항으로 당초 협의대로 추진하라"고 요구했다.

 

홍선의 의장은 "무엇보다 주민의 건강과 생활환경을 최우선 기준으로 삼아야 한다는 의회의 입장을 분명하게 밝힌 것"이라며 "공개 토론회를 통해 모든 논란을 해소하고 올바른 방향으로 문제가 해결되길 바란다"고 말했다./최남석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신예 박예니, 영화 '내겐 너무 소중한 너' 캐스팅…푼수 아가씨 '연주役'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