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교통공사, 7호선 인천ㆍ부천 연장구간 운영권 조정 협약 체결

구본학 | 기사입력 2021/04/01 [10:29]

인천교통공사, 7호선 인천ㆍ부천 연장구간 운영권 조정 협약 체결

구본학 | 입력 : 2021/04/01 [10:29]

 

인천교통공사가 부천시, 서울교통공사와 7호선 인천‧부천 연장구간 운영권 조정협약을 체결했다. 이에 오는 2022년 1월 1일부터 온수 이남 9개 역의 운영을 시작한다.

 

1일 공사에 따르면 이번 협약에는 지난 2012년부터 서울교통공사가 위탁 받아 운영하고 있는 7호선 인천·부천 구간의 기술, 승무, 역무 분야 업무를 인천교통공사로 이관해 운영의 주체를 인천교통공사로 명시하는 기본적인 내용이 담겨 있다. 세부적인 사항은 인천교통공사, 부천시, 서울교통공사 등 3개 기관이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정하기로 했다.

 

이에 공사는 이번 운영권 조정 협약을 통해 올해 5월 개통 예정인 석남 연장구간에 이어 기존의 인천·부천 구간까지 확대 운영함으로써 경영효율성 제고뿐만 아니라 향후 추가 연장될 청라 구간의 안정적인 운영 기반을 마련하게 됐다.

 

인천교통공사 정희윤 사장은 “공사가 비로소 경전철부터 중량전철까지 모든 도시철도와 GRT(바이모달트램), BRT(간선급행버스), 준공영제 버스, 장애인 콜택시, 승강대 관리, 인천종합터미널 등의 육상교통 분야에 관광열차인 월미바다열차까지 명실상부한 종합교통운영사로 자리매김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이용고객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해 7호선 운영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구본학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신예 박예니, 영화 '내겐 너무 소중한 너' 캐스팅…푼수 아가씨 '연주役'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