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韓中 청소년 온라인 문화교류 성공적으로 마쳐

구숙영 | 기사입력 2021/04/05 [10:58]

의왕시, 韓中 청소년 온라인 문화교류 성공적으로 마쳐

구숙영 | 입력 : 2021/04/05 [10:58]

 

의왕시가 지난 3월 22일부터 4월 3일까지 2주간 관내 청소년 9명과 국제자매도시인 중국 셴닝시 청소년 9명이 참여하는 '한중 청소년 온라인 문화교류'를 비대면 방식으로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이번 참여 청소년들은 해당 기간 동안 소셜미디어 위챗(WeChat, 微信)을 통해 1대 1로 매칭된 중국 셴닝시 어난(鄂南)고등학교와 원촨(溫泉)중학교 친구들을 만나 매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관내 청소년들은 시 명소 등을 사전에 조사해 중국친구들에게 소개하고 한국음식·한글·K팝·K드라마·영화·문화재 등 다양한 분야의 한국문화를 중국친구들에게 알려줬다. 또 셴닝시 청소년들 셴닝시와 중국의 문화를 관내 청소년들에 알려주며 서로간의 우정을 만들어갔다.

 

교류 마지막 날인 지난 3일 개최된 종료식에는 양 도시 관계자 및 참가청소년 21명이 참석해 화상회의를 통해 한중 청소년들의 활동 소감을 전했고 2주간 우정을 나누었던 서로에게 '코로나19' 응원메시지도 전달했다.

 

관내 청소년들은 "이번 경험을 통해 많은 것을 배우고 느낄 수 있었다"며, "지난 2주간 언어와 문화의 벽을 넘어 다른 나라 친구들과 소통할 수 있었던 것이 내 인생에 있어서 정말 뜻깊고 특별한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만재 자치행정과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국제교류의 하늘길은 막혔지만 소셜미디어라는 온라인 매체를 통해 청소년교류를 이어갈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방식으로 시 청소년들이 교류할 수 있는 장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구숙영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신예 박예니, 영화 '내겐 너무 소중한 너' 캐스팅…푼수 아가씨 '연주役'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