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40.6%>이재명 36.7%>안철수 12.9% '여론조사 혼전양상'

배종석 | 기사입력 2022/01/17 [19:17]

윤석열 40.6%>이재명 36.7%>안철수 12.9% '여론조사 혼전양상'

배종석 | 입력 : 2022/01/17 [19:17]

리얼미터 캡쳐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의 지지도가 혼전양상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여론조사전문기관인 리얼미터와 오마이뉴스가 조사한 여론조사에서 차기 대선 후보 지지도는 윤석열 후보가 지난주 대비 6.5% 상승한 40.6%, 이재명 후보는 3.4% 하락한 36.7%를 기록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어 안철수 후보가 1.8% 상승한 12.9%, 심상정 후보가 0.8% 하락한 2.0% 순으로 집계됐다.

 

또한 차기 대선 당선가능성 조사에서는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전 주 대비 6.6% 하락한 46.2%,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는 7.0% 상승한 41.9%를 보였다. 이어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가 1.2% 상승한 5.7%, 심상정 정의당 후보가 0.1% 상승한 1.1% 순으로 조사됐다.

 

특히 윤석열로 단일화 시 가상대결에서는 윤석열 후보가 45.2%, 이재명 후보는 37.0%를 기록, 두 후보의 격차는 8.2%로 조사됐고, 안철수로 단일화 시 가상대결에서는 안철수 후보가 42.2%, 이재명 후보는 34.3%를 기록, 두 후보의 격차는 7.9%를 기록했다.

 

한편, 정당 지지도는 국민의힘이 지난주 1월 1주차 주간집계 대비 4.4% 높아진 39.0%, 더불어민주당은 2.3% 낮아진 31.3%, 국민의당은 0.6% 높아진 9.3%, 정의당은 변동 없는 3.4%를 보였다.

 

차기 대선 당선가능성 조사에서는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전 주 대비 6.6% 하락한 46.2%,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는 7.0% 상승한 41.9%를,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가 1.2% 상승한 5.7%, 심상정 정의당 후보가 0.1% 상승한 1.1% 순이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1.8%이다./배종석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장나라, 결혼하더니 더 이뻐지고 어려진 모습에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