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차세대 전지 초격차 R&D 전략' 수립 착수

신권영 | 기사입력 2022/06/12 [18:14]

과기정통부, '차세대 전지 초격차 R&D 전략' 수립 착수

신권영 | 입력 : 2022/06/12 [18:14]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국가필수전략기술의 하나인 이차전지를 비롯한 수소연료전지, 동위원소전지 등 차세대 전지 분야의 초격차 기술 선점을 위해 '차세대 전지 초격차 R&D 전략(가칭)' 수립에 착수한다.

 

이를 위해 과기부는 산·학·연 전문가로 구성한 기획총괄위원회를 구성해 착수회의를 시작으로 다양한 의견수렴을 거쳐 올해 하반기 중 ‘차세대 전지 초격차 R&D 전략’을 마련해 발표할 계획이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는 기기 및 장비의 시·공간적 제약을 극복하는 에너지원으로써 ‘전지’가 무엇보다 중요한 요소로 평가되고 있다.

 

특히 현재 리튬이온전지 중심의 전지 시장이 형성돼 있으며 리튬이온전지 제조 분야에서 글로벌 경쟁이 치열하게 진행 중인데, 리튬이온전지는 이론적 용량 성능 및 가격 한계에 다다르고 있다.

 

또한 에너지 밀도가 높은 전고체전지와 경제성이 높은 나트륨이온전지 및 해수전지 등 차세대 전지에 대한 기술개발 필요성이 떠오르고 있으며 기술 선점을 위한 경쟁 또한 치열하게 펼쳐지고 있다.

 

이에 더해 수소연료전지와 우주 및 극지 등 극한 환경에서 활용할 특수목적용 전지 시스템의 필요성도 부각되고 있어 이에 대한 초격차 기술 선점을 위한 전략이 필요한 시점이다.

 

특히 수소연료전지 시장은 발전용 및 수소차용에 더해 드론과 선박 등 새로운 활용분야의 개척으로 향후 시장이 급성장 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다만 장수명화와 고성능화 등 여전히 해결해야 할 기술적 난제들이 남아 있어 초격차 기술을 선제적으로 확보하는 의미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

 

아울러 온도, 압력 등 외부환경에 영향을 받지 않으면서 10년 이상 오랫동안 사용할 수 있는 전력원으로 동위원소전지 기술이 떠오르고 있어 이에 대한 초격차 기술을 선점할 경우 경제적, 안보적 가치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

 

이창윤 기초원천연구정책관은 "국가필수전략기술 및 국정과제에 포함된 이차전지를 중심으로 수소연료전지, 동위원소전지 등 다양한 용도의 차세대 전지 초격차 기술 확보를 목표로 전략을 수립할 것"이라며 "전문가 및 기업의 의견을 폭넓게 수렴하고 인력양성, 인프라 활용 등을 포함하는 실효성 있는 전략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신권영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장나라, 결혼하더니 더 이뻐지고 어려진 모습에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