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디지털 트레이닝' 376개 훈련과정 확보…연간 3만명 넘게 인재 양성

신권영 | 기사입력 2022/07/24 [15:48]

'K-디지털 트레이닝' 376개 훈련과정 확보…연간 3만명 넘게 인재 양성

신권영 | 입력 : 2022/07/24 [15:48]

정부가 ‘K-디지털 트레이닝’에 58개 훈련과정을 추가해 매년 약 3만 2,000명의 디지털 청년 인재를 양성한다.

 

24일 고용노동부와 한국기술교육대학교 직업능력심사평가원은 ‘K-디지털 트레이닝’ 하반기 훈련과정 공모의 1차 선정 결과를 발표했다.

 

이에 연간 4651명의 인재를 양성할 수 있는 48개 훈련기관의 58개 훈련과정을 추가해 기존 318개 훈련과정에 더해 총 376개의 교육을 확보했다.

 

이번 훈련과정에는 디지털 선도기업이 직접 훈련과정을 운영하는 ‘디지털 선도기업 아카데미’의 경우 마이크로소프트, 네이버 클라우드, 에스케이플래닛, 문화방송, 천재교육 등이 신규 선정됐다.

 

또 멋쟁이사자처럼, 멀티캠퍼스, 팀스파르타 등 혁신훈련기관과 스마트인재개발원, 경북산업직업전문학교 등 기존 K-디지털 트레이닝 참여기관의 다양한 훈련과정도 포함됐다.

 

오는 8월부터 각 훈련기관은 운영 일정에 따라 훈련생을 모집한다. 훈련과정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정부 직업훈련포털(www.hrd.go.kr) 또는 훈련기관별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번 1차 발표는 소프트웨어 인재양성의 시급성을 고려해 K-디지털 트레이닝에 참여 중인 훈련기관과 디지털 선도기업이 신청한 훈련과정 등을 우선 심사해 실시했다.

 

K-디지털 트레이닝에 새롭게 참여한 78개 훈련기관의 90개 훈련과정도 심사를 앞두고 있어 오는 8월에는 더 많은 훈련과정을 확보할 것으로 예상된다.

 

정부 관계자는 "K-디지털 트레이닝은 국민내일배움카드를 발급받아 참여할 수 있다"며 "국민내일배움카드는 누구나 신청할 수 있는 훈련비 지원제도로, 거주지 인근 고용센터에 방문해서 신청하거나 정부 직업훈련포털에서 신청하면 된다"고 말했다./신권영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장나라, 결혼하더니 더 이뻐지고 어려진 모습에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