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돋보기)선행 베푼 안산공고 학생들의 '아름다움'

하기수 | 기사입력 2022/08/11 [09:37]

(돋보기)선행 베푼 안산공고 학생들의 '아름다움'

하기수 | 입력 : 2022/08/11 [09:37]

 

"당연한 일을 했는데 상을 받게 돼 쑥스러워요. 앞으로도 주변의 어려운 사람을 발견하면 주저하지 않고 도움의 손길을 내밀겠습니다"

 

안산공고 기계과 1학년에 재학 중인 김민재, 노충남 학생은 지난달 17일 수인선 사리역 인근에서 빗길에 자전거를 타고 가다 넘어진 60대 할머니를 발견하고 안전한 장소로 옮겨 안정을 취하게 한 뒤 응급 차량을 호출했다.

 

당시 할머니는 무릎과 발목을 심하게 다쳐 스스로 움직일 수 없는 위급한 상황이었다. 이에 두 학생은 응급 차량이 현장에 도착할 때까지 할머니 곁을 지켰고 할머니를 부축해 안전하게 차량에 탑승하는 것을 확인한 뒤 자리를 이동한 것으로 알려졌다.

 

두 학생의 신속한 조치 덕분에 할머니는 안전하게 병원으로 이송돼 수술 후 현재는 건강을 회복한 상태다. 이런 소식이 전해지자 시는 11일 선행을 베푼 안산공업고등학교 학생들에게 표창장을 수여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이날 안산시청에서 진행된 수여식에는 이민근 시장과 선행을 베푼 학생들과 부모님, 담임 선생님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민근 안산시장은 "시민의 생명을 구한 의로운 학생들이야말로 안산의 영웅"이라며 "앞으로도 헌신하고 봉사하는 시민들이 대우받는 정의로운 안산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하기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박규영, 다채로운 무드 ‘마인 뷰티(MINE beauty)’ 화보 공개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