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버스정류소 그늘막에서 폭염 피해가세요'

이영관 | 기사입력 2022/08/11 [11:34]

고양시, '버스정류소 그늘막에서 폭염 피해가세요'

이영관 | 입력 : 2022/08/11 [11:34]

 

고양시가 버스를 이용하는 시민들을 위해 폭염을 대비하고 있다.

 

11일 시에 따르면 시는 불볕더위 속 버스를 이용하는 시민들이 더위를 피할 수 있도록 버스정류소 2개소에 그늘막을 시범 설치했다고 밝혔다.

 

그동안 기존에 설치돼 있는 버스정류소 지붕은 강화유리로 제작돼 그늘막 기능이 약해 여름철 강한 햇볕에 시민들이 많은 불편 겪고 있었다.

 

이에 시는 내유동과 주교동의 버스정류소 2개소에 목재 그늘막을 시범 설치했으며 시민의 의견을 반영해 대중교통 이용객이 많고 그늘막 기능이 저하된 버스정류소 쉘터 위주로 목재 그늘막을 추가 설치할 계획이다.

 

아울러 신규 버스정류소에 대해서는 기존의 문제점을 개선해 폭염, 한파 등에 대비한 난방시설, 송풍시설 기능뿐만 아니라 스마트폰 충전기, LED 조명, 와이파이, 자동제어시스템 등 다기능 버스쉘터로 구축해 시민이 편리하게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버스정류소 내 각종 편의시설을 지속적으로 확충해 대중교통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하겠다"며 "이용하다가 문제가 있으면 곧바로 시에 연락을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이영관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박규영, 다채로운 무드 ‘마인 뷰티(MINE beauty)’ 화보 공개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