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자연친화적인 녹색 실내공간 '스마트 그린오피스'

이재성 | 기사입력 2022/08/11 [15:58]

양주시, 자연친화적인 녹색 실내공간 '스마트 그린오피스'

이재성 | 입력 : 2022/08/11 [15:58]

 

양주시가 자연친화적인 실내공간 조성에 나선다.

 

11일 시에 따르면 시는 정부의 ‘2050 탄소중립 선언’ 일환으로 자연친화적인 녹색 실내 공간을 조성하는 '2022 스마트 그린오피스 조성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스마트 그린오피스 조성사업'은 건물 실내 벽면에 수직으로 식물을 배치해 재배하는 방식으로 환경 미화와 공기정화 등 사무실 환경을 쾌적하게 개선하는 사업이다.

 

이에 따라 시는 올해 관내 사회복지시설인 양주대진요양원 사무실과 공동 생활실에 공기정화 식물로이뤄진 수직정원 설치를 추진한다.

 

특히 지난 2020년 관공서와 공공기관을 비롯해 지난해에는 기업체와 연구소 등 4개소에 수직정원을 시범 운영한 결과, 시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은 바 있어 건강 취약계층이 이용하는 사회복지시설로 확대하게 됐다.

 

또한 이번에 설치하는 수직정원은 초미세먼지와 포름알데히드 등 성분별 데이터를 확인해 일정 기준 이상으로 수치가 높아지면 실내 공기를 환기하는 공기질 측정장비가 함께 설치돼 있어 과학적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효율적인 환경 관리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전춘 양주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수직정원을 중심으로 작은 커뮤니티 공간이 조성돼 이용자들의 만족도가 높은 것은 물론 사업장의 지속적인 유지 관리를 위해 센터에서 파견한 도시농업매니저와 이용자 간 소통의 공간으로도 활용되고 있다"며 "스마트 그린오피스 조성사업은 생활 속 탄소중립 실천과 근로환경 개선 그리고 지역 커뮤니티 활성화라는 일석삼조 사업으로 다양한 기관과 시설에 지속적으로 확대하겠다"고 말했다./이재성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박규영, 다채로운 무드 ‘마인 뷰티(MINE beauty)’ 화보 공개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