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침수 주택 전기시설 응급 복구에 전문 자원봉사자 투입한다.

구숙영 | 기사입력 2022/08/17 [17:02]

안양시, 침수 주택 전기시설 응급 복구에 전문 자원봉사자 투입한다.

구숙영 | 입력 : 2022/08/17 [17:02]

 

 

안양지역 수해 복구 현장에 도움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17일 시에 따르면 시는 전기직 공무원과 한국전기공사협회 경기도중부회가 함께 관내 침수된 주택의 전기시설 긴급 복구 작업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특히 한국전기공사협회 경기도중부회와 회원사는 수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을 위해 기꺼이 자원봉사로 참여해 의미를 더했다.

 

또 전문 자원봉사자들은 지난 16일부터 오는 21일까지 복구 작업에 동참한다. 이들은 침수 주택 복구에 가장 우선인 전기 공급을 위해 세대용 분전함 교체, 콘센트 및 전등 수리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앞서 시는 지난 16일 긴급 복구로 석수 3동과 안양7동 등 침수 주택 30곳에 전기가 공급됐다. 오는 21일까지 운영되는 침수 주택의 전기시설 긴급 복구는 관할 동 행정복지센터에 신청해 지원받을 수 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전기시설 전문 자원봉사자께서 생업도 마다하고 기꺼이 현장으로 달려와 주셔서 매우 감사드린다”며 “피해 주민들이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수해 복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구숙영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장나라, 결혼하더니 더 이뻐지고 어려진 모습에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