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에 비대면 환전 서비스 '무인환전존' 운영

강금운 | 기사입력 2022/09/06 [14:13]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에 비대면 환전 서비스 '무인환전존' 운영

강금운 | 입력 : 2022/09/06 [14:13]

 

인천공항이 비대면 환전 서비스를 운영한다.

 

6일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인천공항 제2 여객터미널에 비대면 환전 서비스를 위한 '무인환전존'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오픈한 '무인환전존'은 현재 공항에 입점한 은행 3사(신한은행, 우리은행, 하나은행)의 환전 ATM 기기를 한곳에 모은 통합 ATM 부스로, 제2여객터미널 3층 출국장 D카운터 인근 및 1층 중앙부 총 2개소로 운영된다.

 

이에 '무인환전존'에서는 모바일 환전 후 공항 수령 서비스, 당행 또는 타행 계좌 연동 외화 환전, 외화계좌 내 외화인출, 원화 환전 등의 다양한 외환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다.

 

또한 3층 출국장은 4개 통화(USD, JPY, CNY, EUR), 1층 입국장은 최대 19개 통화(출국장 4개 통화 및 캐나다, 싱가폴, 필리핀 등)의 거래를 지원한다. '무인환전존'을 이용할 경우 환율우대 혜택도 제공한다.

 

공사는 은행별 환전소를 개별 방문해야 하는 기존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한 곳에서 은행 3사의 환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됨에 따라 이용객의 편의성이 대폭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

 

아울러 공사는 오는 2023년 말까지 운영 후 여객 이용률, 만족도 등을 고려해 제1여객터미널 확대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김경욱 사장은 "공사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비대면 서비스에 대한 선호가 증가하고 있는 만큼, 공항의 다양한 분야에 '언택트 트렌드'를 적극 반영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 중심의 차별화된 서비스 기획으로 여객 만족도 제고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강금운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박규영, 다채로운 무드 ‘마인 뷰티(MINE beauty)’ 화보 공개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