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LG복지재단과 LPG 충전소에 장애인 편의시설 설치 위해 '맞손'

여민지 | 기사입력 2022/09/15 [16:39]

경기도, LG복지재단과 LPG 충전소에 장애인 편의시설 설치 위해 '맞손'

여민지 | 입력 : 2022/09/15 [16:39]

 

 

경기도와 LG복지재단이 매년 LPG 충전소 20여 개소에 장애인 화장실, 경사로등 장애인 편의시설을 설치한다.

 

15일 도청 북부청사에서 김동연 경기지사와 구연경 LG복지재단 대표이사이 참석한 가운데 이런 내용을 담은 ‘LPG 충전소 장애인 편의환경 조성’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도에는 모두 416개의 LPG 충전소가 설치돼 있다. 이에 도는 LPG 충전소가 ‘장애인등편의법’에 따른 법적 편의시설 의무설치 대상이아니어서 장애인들의 화장실 등 충전소 이용이 불편한 것으로 잠정 파악하고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LG복지재단은 연간 10억 원의 사업비 전액을 지원하게 된다. 도와 LG복지재단은 이를 활용해 올해부터 매년 LPG 충전소 20여 개소에 장애인 화장실, 경사로 등 장애인 편의시설을 설치할 계획이다.

 

그동안 도가 실시한 사전 수요조사 결과 도내 75개 LPG 충전소가 장애인 편의시설 설치를 희망했다. 도는 이들 충전소를 대상으로 향후 3~5년간 편의시설 설치를 지원할 방침이다.

 

김동연 경기지사는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차이 중 하나가 자유에 대한 제약이라고 한다면, 우리가 그런 분들을 위해 뭔가를 하는 건 시혜나 도와주는 차원이 아니라 사회를 지속 가능하게 하는 길이라고 생각한다”며 “LG복지재단과 함께 지속 가능한 가치를 창출해 기쁘다. 도가 최대한 도울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여민지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박규영, 다채로운 무드 ‘마인 뷰티(MINE beauty)’ 화보 공개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