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신원초 앞에 드롭존 생겼다.

이영관 | 기사입력 2022/09/20 [11:02]

고양시, 신원초 앞에 드롭존 생겼다.

이영관 | 입력 : 2022/09/20 [11:02]

 

신원초 앞에 조성된 어린이승하차구역(Drop-Zone)

 

고양시가 어린이 보행 안전 확보에 나섰다.

 

20일 시에 따르면 시는 신원초등학교 앞 일대 어린이 교통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드롭존(Drop-Zone, 어린이승하차구역)을 설치하고, 동산동 주민의 교통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동산육교 하부에 시 방향으로 유턴차로를 설치했다.

 

신원초등학교 앞 도로는 어린이보호구역으로 주정차가 금지돼 있어 통학차량 승하차가 불편했다. 이에 시는 등·하교시간 교통 혼잡 문제를 개선하고 어린이의 통학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신원초 앞 일대에 약 15m 구간의 드롭존 및 안내표지판을 마련했다.

 

또한 동산동 주민을 위한 유턴차로도 새로 조성했다. 덕양구 동산동 동산취락의 주민들은 시 원흥동 방향으로 가기 위한 좌회전 신호나 유턴차로가 없어 은평지문교까지 가서 돌아와야 했다. 이에 시는 동산육교 하부 공간을 활용해 통과높이 3m 제한 폭 6m의 유턴차로를 신설해 동산취락 주민들의 교통불편을 해소했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도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철저한 시설 관리와 개선을 계속할 것”이라고 말했다./이영관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박규영, 다채로운 무드 ‘마인 뷰티(MINE beauty)’ 화보 공개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