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농업기술센터, '초유은행'으로 한우농가 돕기에 '앞장'

여한용 | 기사입력 2022/09/28 [14:24]

화성시농업기술센터, '초유은행'으로 한우농가 돕기에 '앞장'

여한용 | 입력 : 2022/09/28 [14:24]

 

 

화성시농업기술센터가 오는 10월 관내 한우농가를 돕는 초유은행을 설립한다.

 

초유은행은 착유량이 많은 젖소로부터 초유를 제공받아 보관한 뒤 한우 농가에서 필요할 때 안정적으로 공급해 송아지의 면역력을 확보하고 축산농가의 피해를 예방하는 역할이다.

 

한우는 포유를 거부하거나 착유량이 많지 않은 반면, 젖소는 초유량이 많아 농가에서 남은 것을 폐기한다는 점을 고려한 것이다.

 

특히 갓 태어난 송아지는 초유를 통해 면역력을 확보할 수 있어 충분한 초유 섭취 시 폐사율을 77.1%, 설사병은 68.1%까지 낮출 수 있다.

 

이에 센터는 28일 센터 회의실에서 관내 젖소농가인 광산목장, 불기둥목장과 각각 초유공급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들 농가는 앞으로 센터 초유보관고에 분만 후 2차, 3차로 착유된 젖소의 초유를 공급할 예정이다.

 

또한 센터는 오는 10월 17일부터 관내 한우농가의 요청이 있으면 1회당 초유 700㎖ 3~5병을 무료로 제공해 송아지의 면역력을 높일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다.

 

초유를 제공받길 원하는 한우농가는 화성시농업기술센터 초유은행에 개체현황표, 축산업등록증을 지참해 방문 신청하면 된다.

 

차재문 소장은 “이번 협약으로 위생적이고 안정적인 초유의 공급이 가능해져 축산농가의 걱정을 줄일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시 축산업 발전을 위한 다양한 정책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여한용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장나라, 결혼하더니 더 이뻐지고 어려진 모습에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