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갯골축제서 다문화 인식 개선 활동 '흥미로워요'

하기수 | 기사입력 2022/09/29 [10:43]

시흥시, 갯골축제서 다문화 인식 개선 활동 '흥미로워요'

하기수 | 입력 : 2022/09/29 [10:43]

 

시흥시가 갯골축제서 다문화 인식 개선 활동을 벌여 눈길을 끌고 있다.

 

29일 시에 따르면 시 외국인주민과는 지난 23일부터 25일까지 사흘간 진행된 시흥갯골축제에 참여해 다문화·외국인주민 정책 홍보부스를 운영해 다문화 인식 개선 활동에 앞장섰다.

 

다문화·외국인주민 정책 홍보부스에는 각국의 알록달록한 전통의상과 국기가 비치돼 축제 참가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특히 세계 전통의상을 체험하고 이국적인 배경으로 사진을 찍을 수 있는 포토존을 마련해 마치 해외여행을 온 듯한 느낌을 자아냈다.

 

아울러 이날 시민을 대상으로 '내·외국인이 함께 살아가는 시흥시, 우선시 돼야 할 외국인주민정책은?'을 주제로 한 설문조사가 열렸는데 축제 참가 주민들은 자녀와 의견을 공유하며 설문조사에 진지하게 참여했다.

 

이번 설문조사 결과, '다문화 인식개선 교육'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가장 많았고 이어 '외국인주민 한국사회 적응지원 정책'이 우선시 돼야 할 정책으로 꼽혔다.

 

또한 정책홍보 부스 운영에는 외국인주민과 소속인 '시흥시 다문화·외국인 주민협의체(시사우)' 위원들도 동참해 인식 개선 활동에 힘을 보탰다.

 

허홍천 위원은 "코로나19에 지친 시민들이 이번 축제에 마련된 다국적 전통의상을 입고 추억을 남기는 모습을 보니 매우 뿌듯하고 의미 있다"는 소감을 전했다.

 

시 관계자는 "외국인주민과 함께 살아가는 환경 조성을 위해 다양한 정책을 발굴하고 상호 문화를 이해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하기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장나라, 결혼하더니 더 이뻐지고 어려진 모습에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