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흥숲푸르지오 부출입구 실질적 대책을 마련하라!

김금수 | 기사입력 2023/11/23 [18:23]

영흥숲푸르지오 부출입구 실질적 대책을 마련하라!

김금수 | 입력 : 2023/11/23 [18:23]

 

수원 영흥숲푸르지오 입주부들의 고통을 외면하고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

 

23일 수원시의회 도시환경위원회 소속 채명기 의원(더민주당, 원천·영통1)은 제379회 제2차 정례회 도시정책실 행정사무감사에서 영흥숲푸르지오 아파트 부출입구의 개설 민원과 관련해 실질적인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채 의원은 "도시계획과에 지난 2019년 수원시도시계획위원회에서 상당한 교통수요가 유발될 것으로 예측해 출입구 2개가 필요하다는 의견이 있었는데 교통영향평가에 반영되지 못한 부분이 있다"고 지적했다.

 

또한 "1,500세대가 넘는 아파트단지의 주출입구가 하나라는 점과 영흥공원 방문객과 맞물려 입주민들이 고통받고 있는 점을 고려해 해결할 수 있는 방안을 검토하지 않고 7개의 부서가 논의했음에도 원론적인 이야기만 되풀이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특히 "비상시에 사용해야 하는 부출입구가 제대로 작동하지 못하고 있다"며 "시민의 안전과 생명을 위협할 수 있는 현 상태를 행정에서 더 이상 방관하지 않고 교통영향평가의 재검토 등 법적·행정적·부서간 적극적인 협의를 통해 구체적인 해결방안을 모색해 달라"고 촉구했다.

 

아울러 "행정에서는 3~4년전 교통영향평가 결과만을 내세운 채 많은 주민들의 고충을 외면하고 있다"며 "지금이라도 잘못된 것은 바로잡고 시민의 입장을 수용하며 소통하는 자세가 필요하다"고 말했다./김금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김소연, 새 드라마 '정숙한 세일즈' 출연으로 안방 극장 컴백!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