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러리&)노후담장을 벽화·타일아트·아트부조로 '깔끔하게'

구숙영 | 기사입력 2023/12/26 [16:13]

(갤러리&)노후담장을 벽화·타일아트·아트부조로 '깔끔하게'

구숙영 | 입력 : 2023/12/26 [16:13]

 

"이렇게 노호된 담장을 벽화로 단장하고, 새롭게 꾸며놓으니 골목이 정말 산뜻해진 것 같아 기분이 좋습니다. 특히 이번 개선사업에 동네 주민들께서 함께 해주신 것에 감사드립니다"

 

군포시가 지난 7월부터 12월까지 6개월 간 군포역세권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일환으로 군포역세권 지역 내 노후된 담장을 개선하고 및 옹벽을 정비하는 '아트 프로젝트사업'을 추진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번 아트 프로젝트사업은 군포역세권 도시재생 뉴딜사업 지역 내 6개 구역(총길이 380m)을 대상으로 벽화, 타일아트, 아트 부조등 다양한 방식으로 노후담장 및 옹벽 개선을 추진했다.

 

특히 군포역세권 내 당산로38번길의 경우 주민이 참여하는 방식을 통해 벽화를 조성했다.이번 벽화사업에 참여한 주민들은 ‘군포역세권 도시재생 주민협의체’로 군포역세권 도시재생사업의 주요 주체로서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는 지역 내 주민조직이다.

 

또한 주민협의체의 참여를 통한 벽화사업 이외에도 모자이크 타일과 명화 그림타일을 활용한 담장, 지역 예술인 협동조합과 연계한 아트 부조 담장 등 다채로운 방식으로 골목길을 재탄생시켰다.

 

이번 아트 프로젝트사업은 해당 담장 소유자의 의견을 최대한 수렴해 조성했으며, 기존 어둡고 노후된 담장을 밝고, 걷고 싶은 골목으로 만들 수 있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아트 프로젝트사업을 통해 골목길을 다니는 주민들이 즐겁고, 행복한 마음으로 거닐 수 있어서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도시재생사업을 통해 군포역세권의 정주환경과 주거 여건 개선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구숙영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고현정, 팬들과 SNS 소통 나서나…동안 사진 올려 '관심'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