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생명, 오는 11월 11일 63빌딩 오르는 이색 마라톤 개최

하기수 | 기사입력 2018/10/24 [11:14]

한화생명, 오는 11월 11일 63빌딩 오르는 이색 마라톤 개최

하기수 | 입력 : 2018/10/24 [11:14]

 

63빌딩에서 한강의 낭만을 만끽할 수 있는 이색 마라톤 행사가 열린다.

 

한화생명은 오는 11월 11일 63계단 오르기 행사를 진행한다. 63계단 오르기는 올해 16회째로 63빌딩의 249m, 1251개 계단을 오르는 국내 최초 수직 마라톤 행사다.

 
한화생명은 이번 63계단 오르기를 통해 각자 다르면서도 비슷한 삶을 사는 고객들에게 획일적 평가기준이 아닌 개인의 다양성을 존중하는 새로운 도전 기회를 제공함으로 더 잘사는 삶의 의미를 경험할 수 있도록 Lifeplus의 가치를 전달하기 위해 마련했다.

 
특히 한화생명은 단순히 개인의 기록 경쟁을 위한 대회가 아니라 동료들과 함께 도전하자는 취지로 한화그룹의 ‘함께 멀리’ 정신을 담았다. 올해부터 63계단 오르기 대회가 아닌 63계단 오르기로 행사명을 변경한 이유이기도 하다.

 
63 계단 오르기 참가 신청은 25일 오후 6시부터 31일까지 한화생명 홈페이지와 블로그를 통해 선착순으로 할 수 있다. 참가비는 1만 5000원이다. 총 630명의 접수를 받을 예정이다.

 
참가 부문은 기존의 기록 경쟁 부문과 베스트 드레서, 팀, 어드벤처 부문 등 4개 부문이다. 참가 단위 중 그룹원이 가장 많은 팀에게 시상하고 가족 단위로 가장 빠르게 완주한 팀, 가장 빨리 완주한 커플에게도 시상을 할 방침이다.

 
‘나만의 기준, 나만의 방식’을 설정해 참여하는 방식의 어드벤처 부문도 이색적이다. 레이스 참가 목표가 독특한 완주자에게도 상품이 주어진다. 예를 들어 ‘쌍둥이를 안고 완주하겠다’ 라는 식으로 자신만의 목표를 세우고 자신만의 방식으로 레이스에 도전하는 방식이다. 기록을 위한 경쟁보다 자기 자신만의 스타일대로 레이스에 도전해 가치를 직접 느낄 수 있도록 하는 기회를 제공하는 것이다.

 
각 부문별 기록 중심이 아닌 다양한 관점의 시상을 진행한다. 총 63명의 수상자들에게는 63파빌리온 및 워킹온더클라우드 식사권, 63빌딩 골드 피규어 등 다양한 상품을 제공한다. 또한 참가자들이 63빌딩 오르기를 완주하면 완주자 1명당 취약계층 청소년 2명에게 63빌딩 통합 관람권이 매칭 기부된다.

 
한화생명 디지털마케팅실장 정해승 상무는 “올해부터 Lifeplus 정신에 따라 개개인의 다양성을 존중하고, 그것의 가치를 경험하는 장을 만들기 위해 참가 부문과 참여 방식을 다양화했다. 가족, 친구, 동료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축제의 장이 되는 63계단 오르기를 준비하겠다”고 말했다./하기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정유미, 겨울코트 화보로 로맨틱 감성 발산 '백치미'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