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스캔들' 신고은 - 임윤호 출연 확정, 오는 26일 첫 방송

여한숙 | 기사입력 2018/11/08 [09:58]

'강남 스캔들' 신고은 - 임윤호 출연 확정, 오는 26일 첫 방송

여한숙 | 입력 : 2018/11/08 [09:58]


‘강남 스캔들’ 신고은과 임윤호가 주연으로 발탁됐다.

 

오는 26일 첫 방송되는 SBS 새 아침드라마 ‘강남 스캔들’(극본 박혜련/ 연출 윤류해)은 엄마의 수술비를 벌기 위해 철부지 재벌 상속남을 사랑하는 척했던 여자가 그 남자를 진짜로 사랑하게 되는 이야기로, 재벌의 민낯과 그들의 변화를 통해 사랑의 소중함을 알리는 좌충우돌 눈물 로맨스다.

 

이런 가운데 ‘강남 스캔들’의 남여주인공들이 첫 공개됐다. 바로 신고은과 임윤호다. 아침 드라마를 책임질 뉴페이스들의 활약에 눈길이 모이는 상황. 자신만의 매력과 연기력을 인정받아 주연으로 발탁된 이들인 만큼, 시청자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먼저 신고은은 돈이 되는 일이면 뭐든지 하는 악바리 스타일리스트 ‘은소유’ 역을 맡았다. 은소유는 우연한 사건으로 최서준(임윤호 분)을 사랑하는 척하며 재벌들의 권력싸움에 휘말리는 인물이다. 신고은은 출중한 노래 실력과 연기력으로 뮤지컬계 ‘디바’로 불리고 있는 배우. 다수의 공연 무대에서 쌓아온 경험을 바탕으로, 첫 진출한 안방극장에서 어떤 매력을 보여줄지 기대된다.

 

임윤호는 희귀성 불치병에 걸린 철부지 후계자 ‘최서준’으로 분한다. 최서준은 일보다 노는 것에 더 관심이 많고, 진실한 사랑은 없다고 살아가는 인물이다. 임윤호는 ‘프린스의 왕자’, ‘불굴의 차여사’ 등에서 안정된 연기력과 심쿵 매력으로 눈도장을 찍었다. ‘강남 스캔들’을 통해 첫 주연으로 거듭날 임윤호의 활약에 주목된다.(사진=각 소속사 제공)/여한숙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정유미, 겨울코트 화보로 로맨틱 감성 발산 '백치미'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