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교통부, 광역알뜰교통카드 광역버스 마일리지 적립한도 상향

하기수 | 기사입력 2019/06/09 [14:45]

국토교통부, 광역알뜰교통카드 광역버스 마일리지 적립한도 상향

하기수 | 입력 : 2019/06/09 [14:45]

수도권에서 운행 중인 일명 빨간버스와 M버스(이하 광역버스)는 기본 요금이 2000원∼2800원 수준으로 매일 이용하는 경우 적지 않은 지출로 부담이 된다.

이에 6월부터 광역알뜰교통카드를 사용하면 이러한 교통비 부담이 한층 더 낮아질 전망이다.

9일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위원장 최기주)는 광역알뜰교통카드(이하 알뜰카드)를 사용해 광역버스를 이용할 경우 보행·자전거로 정류장까지 이동하는 거리만큼 적립되는 마일리지액을 상향 조정한다고 밝혔다.

기본요금이 2000원 이상인 광역버스를 이용하는 경우 1회당 최대 마일리지 적립액을 250원에서 300원으로 상향하고, 월 적립상한도 1만1000원에서 1만3200원(44회 이용 기준)으로 조정해 교통비 절감 효과가 보다 높아진다.

국토교통부는 전국 광역버스의 약 90%가 운행 중인 수도권(서울, 인천, 경기)에서 5000명의 체험단도 추가로 모집한다.

알뜰카드 누리집의 ‘수도권 체험단 추가 모집’에서 신청하면 되며, 12월까지 진행되는 시범사업에 참여해 교통비 절감 효과를 체험해 볼 수 있다.

전국 확대 시범사업 대상 지역(11개, 4월 선정)인 수원, 인천에 거주하는 경우에는 기존과 동일하게 누리집의 ‘체험단 신청’에서 해당 지자체를 선택해 신청하면 된다.

국토교통부 안석환 광역교통정책국장은 “광역버스 마일리지 상향은 장거리 이동에 따른 광역버스 이용자의 부담을 완화하기 위한 것으로, 올해 시범사업 성과를 토대로 내년부터 본격 시행 예정인 본사업을 면밀히 준비하겠다”고 말했다./하기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추자현 화보, 내추럴함 부터 우아함까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