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T맵 API 확대·개편 통해 최적의 물류·배송 지원

여한식 | 기사입력 2019/09/29 [09:42]

SK텔레콤, T맵 API 확대·개편 통해 최적의 물류·배송 지원

여한식 | 입력 : 2019/09/29 [09:42]

 

SK텔레콤(대표 박정호)은 29일 많은 기업들이 물류 및 배송 업무를 보다 신속하고 정확하게 처리할 수 있도록 T맵 API 서비스를 새롭게 확대·개편한다.

 

API(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는 특정 프로그램의 일부 기능이나 소프트웨어를 다른 소프트웨어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표준 인터페이스를 가리킨다.

 

이번 확대·개편은 기업들이 효율적으로 배송 및 관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마련한 것으로 △‘다중 경유지’ 기능 개선 △‘이미지 경로’ API 신설 △TMS API 기능 고도화 등이 추가됐다.

 

TMS(Transportation Management System)는 여러 대의 배송 차량에 다수의 배송지를 최적으로 배차하는 솔루션이다.

 

SK텔레콤은 2010년 T맵 API 서비스를 외부에 처음 공개한 이래 개발자 및 중소기업들이 T맵 기반 다양한 서비스를 만들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있다.

 

이번에 개편된 ‘다중 경유지’ 기능은 경유지 수를 기존 30개에서 100개로 확대해 택배 및 운송 업체들의 배송 효율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되며 새로운 지도 엔진(Java-script)을 적용해 지도의 로딩 및 이동 속도도 대폭 개선했다.

 

새롭게 추가된 ‘이미지 경로’ API는 경로가 표출된 지도 이미지를 자동 캡처해 화면에 보여주는 기능으로 운전자의 가시성을 높여 운전자가 손쉽게 전체 경로를 파악할 수 있도록 했다.

 

이와 함께 SK텔레콤은 물류·배송 기업에서 사용하는 차량 배차 솔루션인 ‘TMS API’도 고도화했다. 차량 10대, 배송지 100곳 계산 시 기존 3분이 소요되던 알고리즘을 1분 내로 단축 시켰으며 연말까지 배송지 별 도착요구 시간 지정 기능, 기사 배송 숙련도 및 사용 차량 수 지정 옵션 등을 추가해 편의성을 더욱 높일 계획이다.

 

T맵의 TMS 엔진에 사용되는 로직은 한국항공대학교와 공동 산학연구를 통해 개발되었으며 최신 ‘인공지능 해찾기’ 기법을 활용해 한국 물류 상황에 가장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를 통해 물류·배송 사업자들은 고도화된 T맵의 TMS API를 활용해 시간과 비용을 절감하는 한편 업무 효율성도 높일 수 있다.

 

장유성 SK텔레콤 모빌리티 사업단장은 “5G 초시대를 맞아 T맵 API는 이미 우리나라 물류 및 배송 산업의 효율을 높이는 대표 솔루션으로 자리 잡았다”며 “SK텔레콤은 중소기업을 포함한 여러 관계자와 협업해 다양한 솔루션을 개발하고 사회적 가치 창출에 도움이 되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여한식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우아한 모녀' 최명길, 캐릭터 컷 공개 '새빨간 존재감'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