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료 몽골인이 "무시한다"며 흉기로 찌른 30대 몽골인 붙잡혀

강금운 | 기사입력 2019/10/07 [18:56]

동료 몽골인이 "무시한다"며 흉기로 찌른 30대 몽골인 붙잡혀

강금운 | 입력 : 2019/10/07 [18:56]

자신을 무시한다는 이유로 동료 몽골인을 흉기로 찔러 살해하려 한 30대 몽골인이 붙잡혀 살인미수 혐의로 조사를 받고 있다.

 

7일 김포경찰서에 따르면 몽골인 A씨는 지난 6일 오전 7시 40분쯤 김포시 대곶면 공장 근로자 기숙사에서 동료 몽골인 B씨(35)의 복부를 흉기로 한 차례 찔러 살해하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중상을 입은 B씨는 급히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조사에서 A씨는 “B씨가 나를 무시하는 것에 화가 나 범행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일단 경찰은 중상을 입은 B씨가 병원 치료를 마치면 피해 내용을 조사하는 한편 A씨에 대해선 조사를 마치는 대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강금운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임지연, 새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와 배우 제2막 연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