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싱가포르·태국·베트남·홍콩·마카오, "신종 코로나 6개국 여행 최소화 권고"

박세경 | 기사입력 2020/02/12 [13:51]

일본·싱가포르·태국·베트남·홍콩·마카오, "신종 코로나 6개국 여행 최소화 권고"

박세경 | 입력 : 2020/02/12 [13:51]

 

싱가포르, 일본 등 신종 코로나 6개국의 여행과 방문을 최소화할 것을 권고했다.

 

또 중국 외 지역사회에서 감염이 확인된 국가의 여행이력 정보를 의료기관과 약국에 제공하는데, 이에 싱가포르, 태국, 베트남, 홍콩, 마카오를 방문했던 입국자 정보가 제공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중앙사고수습본부(이하 ‘중수본’)는 11일 오전 정례 브리핑에서 이 같이 밝혔다.

 

중수본은 3차 우한 국민 이송계획과 관련된 임시항공편은 11일 인천공항에서 출발해 12일 김포공항에 도착한다고 발표했다.

 

우리 국민과 그 배우자 및 직계가족 중국인 170여 명 내외를 이송하는 이 임시항공편에는 중국 측의 출국 검역을 통과한 사람들이 탑승하게 된다.

 

이송 시에는 의사, 간호사, 검역관으로 구성된 의료팀을 포함한 외교부 신속대응팀을 투입해 우한 국민들과 그 가족들이 건강하게 귀국할 수 있도록 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유입되지 않도록 세심한 주의를 기울일 계획이다.

 

아울러 우한 국민의 입소생활을 지원하기 위해서 방역관리, 현장소통, 의료심리지원 등을 위한 7개 부처 정부합동지원단을 구성했고, 국방어학원이 소재한 경기도 이천 지역 주민의 애로 및 건의사항 청취를 위한 의견수렴 절차를 계속 진행한다.

 

이 날 중수본은 중국 외 제3국을 통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국내 유입방지를 위해 동남아시아 등 환자 발생지역에 대하여 여행을 최소화할 것을 권고했다.

 

특히 신종코로나바이러스의 지역사회 감염이 확인되는 싱가포르, 일본, 말레이시아, 베트남, 태국, 대만 등 6개 지역에 대해서는 여행과 방문을 최소화할 것을 권고했다.

 

이는 WHO가 지역사회 감염이 확인되거나 추정되는 지역으로 중국(홍콩·마카오·대만 포함) 외에 싱가포르, 한국, 일본, 말레이시아, 베트남, 태국, 미국, 독일, 프랑스, 영국, 스페인, 아랍에미레이트 등 총 12국을 보고하고 있으며, 이 중 중국과의 교류가 많은 아시아권 국가·지역으로 싱가포르, 일본, 말레이시아, 베트남, 태국, 대만 등 6개를 우선 권고했기 때문이다.

 

중수본은 만약 불가피하게 이 곳을 여행을 할 경우에도 중앙방역대책본부가 정한 예방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안내하며, 환자가 발생한 지역을 방문하는 경우에는 중앙방역대책본부가 정한 감염병 예방수칙 등을 준수하고 다중 밀집장소 방문을 자제하는 등 감염병 예방에 만전을 기할 것을 강조했다.

 

이와 함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환자 발생 및 지역사회 감염이 확인되는 지역으로 출국하는 사람에게 해외안전문자 발송, 해외안전여행 홈페이지 공지, 해외안전여행 방송 등을 활용해 정확한 정보를 전달하기로 했다.

 

또 여행사, 공항만 및 항공·선박 등을 통해 각국의 감염사례 및 해외 여행시 유의사항을 안내하고, 대학 등의 국제세미나 참석 자제, 학생·교사의 방학기간 해외여행 최소화, 사업장의 업무 출장 시 유의사항 등도 안내할 계획이다.

 

현재 외교부는 여행경보제도에 따라 중국 후베이성 지역은 철수권고(3단계), 그 외 중국 지역(홍콩, 마카오 포함)은 여행자제(2단계)의 여행경보를 발령 중이다.

 

이와함께 중수본은 중국 외 지역사회에서 감염이 확인된 국가에 대한 여행이력 정보를 수진자자격조회(건강보험 자격조회), ITS(해외여행이력정보제공 프로그램), DUR(의약품 안전사용서비스)을 통해 의료기관과 약국에 제공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11일부터 싱가포르, 태국, 베트남, 홍콩, 마카오를 방문했던 입국자 정보가 제공되고, 13일에 일본, 17일에 대만과 말레이시아 정보를 순차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이로서 태국과 싱가포르 등 지역사회 감염이 확인된 지역을 방문한 이력이 있고, 호흡기 등의 증상이 있는 사람이 의료기관과 약국을 방문할 경우 1339 또는 관할 보건소에 신고하도록 안내해 지역사회 감염증 전파 가능성을 차단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강립 중앙사고수습본부 부본부장은 "의료기관 내 감염을 차단하고, 지역사회 감염병 확산방지를 위해 모든 의료기관이 여행이력 정보 확인에 동참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박세경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아이유, 과즙미 낭낭한 팔색조 '요정 매력' 발산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