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산후조리비 지원사업 "가정에 도움된다"…68% 만족

여민지 | 기사입력 2021/01/10 [14:10]

경기도, 산후조리비 지원사업 "가정에 도움된다"…68% 만족

여민지 | 입력 : 2021/01/10 [14:10]

 

 

경기도 산후조리비 지원사업을 이용한 도민들이 '만족하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경기도 산후조리비 지원사업'은 출산 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기 위한 저출산 대책으로 거주기간과 관계없이 도내 출산 모든 가정에 50만 원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산후조리비는 자격확인 등의 절차를 거쳐 지역화폐로 지급된다.

 

10일 도에 따르면 도는 지난 해 12월 2일부터 4일까지 도 산후조리비 지원사업 이용자 1,005명을 대상으로 만족도 조사를 실시하고 이같은 조사결과를 발표했다.

 

조사결과를 보면 도 산후조리비 지원사업에 대해 ‘전반적으로 만족한다’는 응답은 68%(매우 만족 17%, 대체로 만족 51%)로 나타났으며, ‘보통이다’는 28%, ‘만족하지 않는다’는 응답은 4%였다.

 

또한 이용자 95%가 도 산후조리비 지원사업의 지속 추진 필요성에 동의했으며, 이중 이용자의 76%가 ‘매우 그렇다’는 적극적인 동의를 보였다. 도 산후조리비 지원사업을 주변에 알리거나 추천할 의향이 있는지 묻는 질문에도 ‘있다’는 응답이 95%로 높았다.

 

이번 조사는 경기도 산후조리비 지원사업에 대해 ▲홍보 ▲신청 ▲이용 ▲성과 등 4개 분야로 나누어 측정했다.

 

각 분야별 높은 평가를 받은 항목으로는 ▲홍보 분야에서 ‘정보이해 용이성(65%)’ ▲신청 분야에서 ‘신청기간 충분성(88%)’ ▲이용 분야에서 ‘사업대상 적절성(81%)’ ▲성과 분야에서 ‘이용대상 도움(89%)’으로 확인됐다.

 

반면 신청방법 편리성(방문, 40%), 사업내용 만족도(50만 원 지원, 38%), 사업이용 편리성(37%)에 대한 긍정적 평가는 다른 항목에 비해 다소 낮았다.

 

류영철 도 보건건강국장은 “향후 도 산후조리비 지원사업을 개선하는 데 이번 만족도 조사를 유용하게 활용하겠다”며 “아이 낳아 기르기 좋은 환경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조사는 도가 여론조사기관인 ㈜한국리서치에 의뢰해 전화면접조사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표본오차는 신뢰수준 95%에서 ±2.82%다./여민지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윤진서, 빅픽처엔터와 함께 간다…김지훈·최윤소와 한솥밥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