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서구 국공립어린이집 보육교사, 원생 10명 상습 학대 혐의로 구속

구본학 | 기사입력 2021/02/15 [21:11]

인천 서구 국공립어린이집 보육교사, 원생 10명 상습 학대 혐의로 구속

구본학 | 입력 : 2021/02/15 [21:11]

인천 서구 국공립어린이집 보육교사 2명이 장애아동을 포함한 원생 10명을 상습적으로 학대한 혐의로 구속됐다.

 

15일 오후 인천지방법원 영장전담재판부는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벌여 아동학대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를 받고 있는 30대 보육교사 A씨 등 2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발부했다고 밝혔다.

 

A씨 등 2명은 지난 해 11∼12월 인천시 서구 한 국공립 어린이집에서 1~6세 원생 10명을 상습적으로 학대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한 이들은 자폐증 진단을 받거나 장애 소견이 있는 원생들까지도 학대한 것으로 드러났다.

 

앞서 경찰은 원생들을 학대한 20∼30대 보육교사 6명 전원과 관리·감독을 소홀히 한 40대 원장을 입건해 수사를 벌여왔다. 이 과정에서 상습적이고 심한 학대를 했다고 판단한 A씨 등 2명에 대해 사전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구본학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펜트하우스 유진, 화보 속 고혹적인 아우라…'대체불가 화보 장인'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