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체육인들 '기 살리기' 나선다…스포츠 뉴딜에 17억 이상 투입

여민지 | 기사입력 2021/03/04 [10:21]

경기도, 체육인들 '기 살리기' 나선다…스포츠 뉴딜에 17억 이상 투입

여민지 | 입력 : 2021/03/04 [10:21]

경기도가 체육인들의 단기일자리를 위해 '2021년경기도형 스포츠 뉴딜사업'을 올해 신규 사업으로 추진한다.

 

경기도형 스포츠 뉴딜사업은 총 17억4,500만 원의 예산이 투입된다. 이에 ▲체육종사자에게 3개월간 단기 일자리를 제공하는 체육계 종사자 단기일자리지원(9억6,000만 원) ▲방역 물품 지원(3억2,000만 원) ▲비대면 스포츠 콘텐츠 제작 지원(4억6,500만 원)의 3가지 지원 사업으로 구성된다.

 

이번 체육계 종사자 단기일자리 지원은 '코로나19'로 실직 혹은 폐업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기도 체육종사자 126명을 대상으로 3개월 단기 일자리 창출을 통해 이들의 생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들은 시·군별로 선정된 체육단체에 소속돼 행정업무 지원 등을 수행하며, 2021년 도 생활임금을 기준으로 약 220만 원의 급여를 받는다. 시·군별 인구수를 기준으로 최소 3명, 많게는 6명까지 각 체육단체에 채용될 예정이다.

 

방역 물품 지원은 마스크, 휴대용 온도계 등 대회 및 행사 개최운영에 필요한 방역 물품을 지원하는 사업이며, 인구수를 기준으로 최소 900만 원, 최대 1,100만 원을 시·군별로 지원한다.

 

또한 비대면 스포츠 콘텐츠 제작 지원은 '코로나19'로 인해 위축된 체육종사자들에게 비대면 활동기회를 제공하고 활동비를 지원해주는 사업이다.

 

체육종사자들은 체육과 관련된 다양한 유튜브 영상을 제작해 해당 시·군의 체육단체에 제출하며, 시·군별로 조회수(50%) 및 좋아요 수(50%)로 영상을 평가받는다.

 

평가결과 1~22위 영상에는 상금이 수여되며, 상금은 1위는 200만 원, 2위 150만 원, 3위 100만 원, 4~22위는 각 50만 원이다.

 

도는 이러한 스포츠 뉴딜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우선 3가지 지원 사업을 모두 수행할 보조사업자를 시·군별로 한 개씩 선정할 계획이다.

 

보조사업자 신청은 5일부터 오는 19일까지 총 15일간 진행되며, 자격대상은 ‘경기도 체육진흥조례’에 근거한 ‘체육단체’로 한정된다. 공고는 도 홈페이지에 게시돼 있으며 뉴스>공고·입법예고>고시·공고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도 관계자는 “처음 추진하는 스포츠 뉴딜사업을 통해 침체된 체육계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사업이 효과가 있다고 판단되면 앞으로 더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여민지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신예 박예니, 영화 '내겐 너무 소중한 너' 캐스팅…푼수 아가씨 '연주役'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