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롱불)오산에서 30대가 '헤어질 수 없다'며 전 여친 감금 폭행

여한용 | 기사입력 2022/08/11 [11:38]

(호롱불)오산에서 30대가 '헤어질 수 없다'며 전 여친 감금 폭행

여한용 | 입력 : 2022/08/11 [11:38]

●ㆍㆍㆍ오산에서 30대 남성이 전 여자친구를 감금 폭행한 혐의로 경찰에 붙잡혀.

 

11일 오산경찰서는 전 여자친구를 감금해 폭행하고 흉기로 위협한 혐의(특수협박, 감금 및 폭행)로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전날인 지난 10일 오후 10시 50분쯤 오산시 궐리사로 자택에서 전 여자친구(20대)의 얼굴을 때리고 목을 조른 혐의.

 

경찰조사 결과 A씨는 전 여친과의 다시 만나 줄 것을 요구하며,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한편 과거에도 데이트 폭력으로 입건된 전력이 있는 것으로 확인.

 

당시 전 여친 부모의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흉기를 들고 흥분해 있는 그를 설득한 후 흉기를 압수하고 그를 검거하는데 성공.

 

특히 경찰은 A씨의 폭행을 이기지 못하고 전 여친이 도망가려고 하자 감금하는가 하면 흉기까지 꺼내 "죽여버리겠다"고 협박한 것으로 파악.

 

이에 경찰은 A씨를 상대로 구체적인 범행 동기를 파악한 후 사법 처리를 결정한다는 방침./여한용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박규영, 다채로운 무드 ‘마인 뷰티(MINE beauty)’ 화보 공개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