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만안치매안심센터, 방송 송출된 치매 인식개선 뮤지컬 '마중'

구숙영 | 기사입력 2022/09/29 [16:10]

안양시 만안치매안심센터, 방송 송출된 치매 인식개선 뮤지컬 '마중'

구숙영 | 입력 : 2022/09/29 [16:10]

 

 

안양시가 치매 예방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마련하고 있다.

 

29일 시에 따르면 시 만안치매안심센터는 제15회 치매극복의 날을 기념해 치매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오는 10월 1~2일 뮤지컬 ‘마중’을 방송으로 송출한다고 밝혔다.

 

치매인식개선 뮤지컬 '마중'은 어린 시절 몸이 약했던 자식을 걱정해 비 오는 날이면 우산을 들고 아이들이 다녔던 초등학교에 마중 나가는 아버지를 보며, 치매에 걸려서도 여전히 자식을 걱정하는 아버지의 사랑을 깨닫게 하는 뮤지컬이다.

 

이에 뮤지컬 '마중'은 10월 1일과 2일 낮 1시에 SK브로드밴드 abc 방송(채널 1번)에서 방송될 예정이며, 방송시간은 70분 내외다. 안양·과천·의왕·군포 지역에서 시청할 수 있다.

 

앞서 센터는 치매 친화적 환경조성을 위해 안양9동을 치매 어르신과 이웃이 함께 살기 좋은 백세행복마을로 선정했으며, 만안구 병목안시민공원 내 백세행복길 산책로 조성을 진행하고 있다.

 

이에 백세행복길 산책로는 치매예방존·치매퀴즈존·치매포토존 등으로 구성돼 지역주민의 치매에 대한 이해를 높여 치매친화적 환경을 조성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치매는 개인과 가족만의 문제가 아닌 지역 주민 모두가 함께 극복해야 할 과제라는 인식을 갖는 것이 중요하다”며 “치매극복의 날 뮤지컬 시청을 통해 시민 모두가 치매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구숙영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장나라, 결혼하더니 더 이뻐지고 어려진 모습에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