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박예니, 영화 '내겐 너무 소중한 너' 캐스팅…푼수 아가씨 '연주役'

김금수 | 기사입력 2021/04/15 [11:41]

신예 박예니, 영화 '내겐 너무 소중한 너' 캐스팅…푼수 아가씨 '연주役'

김금수 | 입력 : 2021/04/15 [11:41]

 

신예 박예니가 영화 '내겐 너무 소중한 너'에 캐스팅, 첫 스크린 도전에 나선다.

 

영화 '내겐 너무 소중한 너'는 돈만 빼고 세상 무서울 것 없던 '재식'이 듣지도 보지도 못하지만 손끝으로 세상을 느끼는 아이 '은혜'의 가짜 아빠를 자처하면서 시작된 특별한 만남을 다룬 작품으로, 시청각 장애인 지원법인 '헬렌켈러법'을 주요한 소재로 한다.

 

극 중 박예니는 치매인 아버지와 조카들을 돌보기 위해 도시에서 전공하던 무용을 중단하고 시골로 내려온 '연주' 역을 맡았다. 수려한 이목구비와 너털웃음을 가진, 털털하지만 누구보다도 속 깊은 인물. 박예니는 이러한 연주로 분해 재식(진구 분)과 남다른 티키타카 케미를 선보일 전망이다.

 

박예니는 그간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OCN '미씽: 그들이 있었다', '타임즈' 등의 다양한 작품 속에서 없어서는 안될 인물로 존재감을 톡톡히 발휘하며 무한한 가능성을 입증해왔다. 작은 역할부터 차근차근 필모그래피를 쌓으며 연기파 배우로서의 입지를 다지고 있는 것.

 

특히 최근작 '타임즈'에서는 현실의 장벽에 좌절하지 않고 화수분 같은 열정으로 도전을 거듭하는 '송민주'로 활약, 탄탄히 쌓아온 연기 내공과 특유의 섬세한 감정 연기를 마음껏 분출해 안방 팬들의 아낌없는 찬사를 받았다.

 

이렇듯 어떠한 배역에도 완벽하게 녹아드는 박예니는 이번에도 역시 '연주' 그 자체가 되어 극의 중심에서 활기를 더할 예정이다. 매 작품 진정성 있는 연기로 이목을 집중시키는 박예니이기에, 브라운관을 넘어 첫 영화 '내겐 너무 소중한 너'에서 보여줄 새로운 활약에 기대가 모인다. 박예니가 출연하는 '내겐 너무 소중한 너'는 오는 5월 개봉 예정이다.(사진-스토리제이컴퍼니)/김금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마인' 조혜원 캐스팅, 김서형의 젊은 시절 연기 "미스터리 증폭"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