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Welcome To 캠프마켓"…부평 미래 10년 로드맵 발표

구본학 | 기사입력 2021/06/08 [09:43]

인천시, "Welcome To 캠프마켓"…부평 미래 10년 로드맵 발표

구본학 | 입력 : 2021/06/08 [09:43]

캠프마켓 위치도 

인천시가 부평미군기지(캠프마켓)의 반환부터 공원조성 완료 시점까지의 스케줄과 할 일을 담은 'Welcome To 캠프마켓 부평 미래 10년 로드맵'을 마련했다.

 

캠프마켓은 지난 2003년 반환 결정 이후에도 환경오염정화에 대한 한‧미 양측 간의 입장 차이로 약 16년 간 지연돼 왔다.

 

특히 2019년 12월 어렵게 캠프마켓을 반환받은 시는 ▲막대한 토지매입비(약 5천억 원) ▲신속한 토양오염정화 착수 ▲미 반환 구역 경계펜스 및 임시개방 ▲시민생각 찾기 추진 ▲도로개설 및 불법건축물 정비 등 소유권이 없다는 제한적인 여건 속에서도 차근차근 진행해 왔다.

 

또한 로드맵에는 시기별(과거-현재-미래) 전략과제를 정립하고 ▲미군공여구역의 해제 및 반환 ▲토양오염정화와 토지매입 ▲시민소통 및 활용방안 ▲(4단계) 공원조성계획 및 공사시행 계획 등이 담겨져 있다.

 

이어 분야별 계획으로 ▲시민공론화 추진방안 ▲참여 거버넌스 구축 방안 ▲공원조성 계획 및 사업시행 ▲도시계획 변경 ▲역사 기록화(아카이브) 추진계획을 담았다. 이 중에서 가장 중점적으로 다룬 내용은 시민공론화 추진방안으로 시민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시민 공모, 시민참여단, 여론조사, 헌수운동 등)을 구상 중이다.

 

지난 3월 시민청원 당시 캠프마켓 공원 만들기에 직접 참여하겠다는 시민들의 의견을 시가 반영한 것이다. 아울러 시민공론화를 시작하기 전에 시민들의 의견을 구하는 방법에 대해 정책연구를 통해 공론화 방안을 수립하기로 했다. 체계적으로 정확한 시민들의 의견을 듣기 위해 시간이 걸리더라도 이 같은 방법을 선택한 것이다.

 

시는 올해 말까지 주한미군기지(캠프마켓)의 전 구역 반환이 이뤄지지만 앞으로 환경오염조사와 환경정화작업 등의 과제가 남아 있어 이 기간 동안에 시민공론화를 거쳐 공원조성 방안을 수립한다는 계획이다.

 

정동석 시 도시계획국장은 “로드맵 작성에 직접 참여해 전략목표를 정하고 세부적으로 추진할 사항들을 나열하다보니 앞으로 해야 할 일들이 지도처럼 선명하게 보이게 됐고, 또 중요한 시기마다 놓치지 않고 시민들과 미리 의논하며 대비할 수 있게 됐다”면서 “시민들의 힘으로 캠프마켓 공원조성이 완성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구본학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가수 겸 배우 전효성 한복 홍보대사로 나선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