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비대면 치매조기검진 스마트의료 시스템' 개발한다!

이영관 | 기사입력 2021/06/16 [10:51]

고양시, '비대면 치매조기검진 스마트의료 시스템' 개발한다!

이영관 | 입력 : 2021/06/16 [10:51]

 

고양시가 '코로나19' 상황에 맞춰 ‘비대면 치매조기검진 스마트의료 시스템’ 개발에 나선다.

 

16일 시에 따르면 시는 동네의원 치매조기검진 시스템을 개발한 ㈜카이아이컴퍼니와 ‘구매조건부 신제품 개발사업’ 공모에 선정돼 중소벤처기업부에서 4억8천만 원을 지원받는다. 이에 ㈜카이아이컴퍼니가 1억2천만 원을 별도 부담해 총 6억 원의 비용으로 이번 시스템을 개발한다.

 

‘비대면 치매조기검진 스마트의료 시스템’은 보이는 ARS를 활용, 거동이 불편한 고령자도 가정에서 비대면 문진을 통해 치매 위험도를 평가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이처럼 시스템이 개발되면 위험도 분석 알고리즘을 통해 개인별 치매위험도를 분석할 수 있다. 이에 맞춤형 치매평가 리포트를 제공하고, 동네의원이나 치매안심센터 조기검진 예약도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강영호 일산서구보건소장은 “고령 어르신 등 누구나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조기검진 시스템을 개발할 계획”이며, “치매는 조기에 발견하는 것이 중요하므로 치매가 의심된다면 주저하지 말고 치매안심센터로 문의해 달라”고 말했다./이영관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가수 겸 배우 전효성 한복 홍보대사로 나선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