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내 독립야구단 지원을 위한 근거가 마련됐다.

여민지 | 기사입력 2021/06/17 [16:37]

경기도 내 독립야구단 지원을 위한 근거가 마련됐다.

여민지 | 입력 : 2021/06/17 [16:37]

경기도 내 독립야구단을 지원할 수 있는 근거가 마련됐다.

 

지난 15일 경기도의회 최만식 의원(성남1, 더불어민주당)이 대표발의한 '경기도 독립야구 육성 및 지원에 관한 조례안'이 도의회 제352회 정례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에서 가결됐다. 이에 야구선수들에게 선수활동의 기회와 새로운 진로를 찾는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야구는 우리나라에서 가장 대중적이고 인기 있는 스포츠임에도 고등학교 졸업 이후 프로선수로 진출하는 경우가 극소수에 불과하고, 프로에 진출하지 못한 선수들은 청소년기에 10년 이상 야구만을 바라보고 달려왔음에도 프로진출의 꿈을 접어야 하는 기로에 놓이는 등 도 차원의 지원 필요성이 지속적으로 제기돼 왔다.

 

이번 조례안은 독립야구 대회 개최 및 리그운영, 시설 및 장비의 지원, 홍보사업을 추진할 수 있는 근거와 독립야구 단체의 지원, 프로구단, 기업 등과 협력체계를 구축해 선수들의 기량향상과 프로진출 등 재기를 돕게 된다.

 

최만식 의원은 “독립야구는 프로에 진출하지 못한 우수 청년 선수들에게 다시 기회를 줄 수 있는 ‘패자부활전’”이라며, “독립야구 리구운영 뿐만 아니라 프로구단 초청 트라이아웃 등을 추진해 청년 야구선수들의 꿈과 희망을 이어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여민지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가수 겸 배우 전효성 한복 홍보대사로 나선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