찾아가는 한방진료에 어르신들 '100점 만점에 100점'

배종석 | 기사입력 2024/03/24 [16:02]

찾아가는 한방진료에 어르신들 '100점 만점에 100점'

배종석 | 입력 : 2024/03/24 [16:02]

자료 사진

 

광명시 '찾아가는 한방진료'로 어르신들로부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찾아가는 한방진료 사업'은 건강관리가 어려운 중증 재가 장애인·어르신 등 의료취약계층을 위해 방문건강관리 대상 가정과 관내 모든 경로당을 찾아가 한방진료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으로 지난해 8월부터 시행하고 있다.

 

이에 시는 경로당 어르신 221명을 대상으로 사업 만족도를 조사한 결과, "매우 만족한다"는 응답이 89%, "만족한다"는 응답이 9%로 98%의 높은 만족도를 기록했다. "만족하지 못한다"는 응답은 1명도 없었다.

 

또한 응답자 99%가 "효과에 만족한다"고 답했으며 100%가 "다시 이용하고 싶다"는 의사를 밝혀 사업 효과가 뛰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찾아가는 한방진료 사업'은 보건소 한의사와 방문간호사로 구성한 2개 팀이 대상자에 일대일 건강상담과 문진을 통해 침 치료 등을 실시하는 방식이라 체감도 높은 정책으로 평가받고 있다는 게 시의 분석이다.

 

경로당 방문 진료는 침 치료와 더불어 혈압⋅혈당 측정 및 건강관리 교육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경로당 주치의 사업과 연계해 경로당 이용 어르신이 통합적인 보건의료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추진하고 있다.

 

특히 가정 방문 한방진료는 18개 행정동과 연계해 재가 장애인 및 거동이 어려운 방문건강관리 대상자 중 중증질환자를 우선으로 주 1회 방문한다. 가정 방문 한방진료를 이용하려면 거주지 행정복지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역사회 보건의료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건강 수준 격차를 줄이기 위해 의료취약계층에게 보다 집중적으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배종석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고현정, 팬들과 SNS 소통 나서나…동안 사진 올려 '관심'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