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롱불)허식 전 인천시의장, '5·18 폄훼 발언' 혐의 없음

김낙현 | 기사입력 2024/06/12 [19:07]

(호롱불)허식 전 인천시의장, '5·18 폄훼 발언' 혐의 없음

김낙현 | 입력 : 2024/06/12 [19:07]

●···허식 전 인천시의장이 '5·18 폄훼 발언'과 관련, 혐의 없음을 받은 것으로 확인.

 

12일 인천경찰청은 5·18 민주화운동을 폄훼하는 내용을 담은 신문을 시의원들에게 돌린 혐의(민주화운동 등에 관한 특별법 위반 등)로 고발된 허식 전 인천시의장을 무혐의 처분.

 

앞서 허식 전 시의장은 지난 1월 2일 한 언론사가 제작한 '5·18 특별판' 신문을 40명의 시의원실에 배포한 혐의.

 

허 전 시의장이 배포한 신문은 당시 총 40면으로 '5·18은 DJ 세력·북한이 주도한 내란', '5·18 유공자 상당수가 5·18과 관련 없는 인물'이라는 등 폄훼하는 주장이 다수 담긴 것으로 파악.

 

이런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논란이 불거지자 시민단체 등은 5·18 특별법 위반, 명예훼손과 직권남용 등의 혐의로 허 전 시의장을 경찰에 고발.

 

특히 폄훼 논란이 확산돼 국민의힘 인천시당이 징계 논의가 나오자 허 전 시의장은 탈당하는가 하면 시의회에서도 '의장 불신임안'이 통과돼 의장직까지 상실.

 

이처럼 경찰이 허 전 시의장에 대해 불송치 결정을 내리자 최근 허 전 의장은 국민의힘 인천시당에 복당 신청서를 낸 것으로 전언./김낙현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마마무 화사, 대만 가오슝에서 보여준 과감한 슈트 '글래머'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