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시·군 중 '농어촌 삶의 질' 지수 최고 도시는?

최동찬 | 기사입력 2024/07/08 [18:20]

전국 시·군 중 '농어촌 삶의 질' 지수 최고 도시는?

최동찬 | 입력 : 2024/07/08 [18:20]

 

이천시가 전국 시·군 중 '농어촌 삶의 질' 지수 최고도시로 인정받았다.

 

8일 시는 지난 5일 대통령소속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이하 위원회)에서 제21차 본회의를 열어 '농어촌 삶의 질' 평가를 실시한 결과 이천시가 전국 최고로 평가됐다고 밝혔다.

 

앞서 위원회는 농어촌의 삶의 지수를 평가하기 위해 전국 농어촌 시군을 대상으로 경제, 보건·복지, 문화·공동체, 환경·안전, 지역 활력 등 5개 영역을 평가해 시군 지수를 도출했다.

 

이번 평가는 시를 포함한 50개 시와 울릉군 등 79개 군인 전국 130여 시군을 대상으로 시와 군으로 나눠 평가했다. 이에 시는 도농복합시 가운데 59.32점으로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특히 경제영역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1인당 지역 내 총생산(GRDP)이 평균보다 2.7배 높았고, 재정자립도는 2.2배 수준으로 평가됐다. 아울러 청년인구 비율이 높아 지역 활력 영역에서도 높은 평가를 받았고, 긴급복지 지원 수요가 낮아 보건·복지영역에서도 좋은 평가를 받았다.

 

김경희 이천시장은 "시민과 함께 아이 키우기 가장 좋은 도시, 모든 시민이 행복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한 결과가 좋은 평가로 이어진 것 같아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도 SK하이닉스를 기반으로 첨단산업육성에 노력하고, 24시간 아이돌봄사업과 농업인 건강검진사업 등 시민 모두가 건강하고 행복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최동찬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마마무 화사, 대만 가오슝에서 보여준 과감한 슈트 '글래머'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