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롱불)음주사고 도주차량 2km 추격한 '대단한 택시기사'

이병주 | 기사입력 2024/04/01 [15:51]

(호롱불)음주사고 도주차량 2km 추격한 '대단한 택시기사'

이병주 | 입력 : 2024/04/01 [15:51]

●···수원에서 40대 택시기사가 어린이보호구역에서 교통안전 시설물을 파손하고 달아나는 음주운전자를 추적 끝에 붙잡는 일이 발생.

 

1일 수원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월 28일 새벽 수원의 한 어린이 보호구역에서 좌회전하던 차량이 차로를 이탈해 인도 위로 돌진하며 교통안전 시설물을 들이받는 사고를 일으켰지만 운전자는 아무런 조치 없이 그대로 도주.

 

때마침 교통사고 현장을 목격한 택시기사 박지훈 씨(40대)는 곧바로 경찰에 신고한 후 사고를 일으킨 A씨의 차량을 약 2km까지 추격한 것으로 확인.

 

결국 A씨는 박 씨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관에 의해 자신의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검거.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치로 파악.

 

당시 택시기사 박 씨는 승객 1명이 탑승하고 있었지만 2차 사고를 막기 위해 승객에게 양해를 구하고 중간에 하차시킨 후 도주하는 A씨의 차량을 끝까지 따라붙은 것으로 전언.

 

이에 수원서부서는 음주사고 도주차량 검거에 결정적인 도움을 준 택시기사 박 씨에게 감사장을 전달하는 조촐한 자리를 마련./이병주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고현정, 팬들과 SNS 소통 나서나…동안 사진 올려 '관심'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