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종국제도시, 콩나물 교실…과밀학급 해소에 중학교 신설

김낙현 | 기사입력 2024/06/09 [17:01]

영종국제도시, 콩나물 교실…과밀학급 해소에 중학교 신설

김낙현 | 입력 : 2024/06/09 [17:01]

 

인천 영종국제도시 과밀학급을 해소하기 위해 중학교를 신설해야 한다는 주장이다.

 

7일 열린 제295회 시의회 정례회 본회의 시정질문에서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신성영 의원(국민의힘, 중구2)은 "영종국제도시의 인구 급증 추이를 봤을 때 중학교 부지 확보가 절실한 상황"이라며 "특히 영종의 하늘도시는 인천 최대 과대과밀 학군인만큼 중학교 신설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또한 신 의원은 "당초 중학교를 지으려고 계획했던 부지마저도 공원으로 용도 변경되면서 현재는 파크골프장으로 사용되고 있다"며 "해당 부지는 중산동 1878의 2번지로, 당초 학교 설립 용도로 변경해 확보할 수 있도록 적극 검토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도성훈 교육감은 "인천의 신도시 위주로 초·중학교의 과대 과밀 현상이 반복되고 있는 것에 공감하고 있다"며 "실효성 있는 대안이 마련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검토하겠다"고 말했다./김낙현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송혜교, 이태리 베니스에서 매력 뽐내는 '빨간 드레스'
광고
광고
광고